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일상

(62)
[위드코로나]식당-카페 24시간 운영가능…클럽-헬스장 가려면 '백신패스'필요 다음달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체계가 '위드(with)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로 전환되면서, 다중이용시설에 적용됐던 운영시간 제한 규제가 완화된다. 25일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가 발표한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초안'에 따르면, 정부는 다음달 1일 방역체계 전환에 따라 방역 수칙을 세 차례에 걸쳐 점진적으로 완화해간다. 유흥시설과 콜라텍, 무도장은 다음달부터 밤 12시까지 문을 열 수 있고 이를 제외한 식당, 카페 등 모든 다중시설은 운영시간 제한이 완전히 풀리면서 24시간 문을 열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다만 유흥시설과 노래연습장, 목욕탕, 헬스장 등을 이용할 때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증명서나 PCR(유전자증폭검사) 음성확인서를 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운영시간 규제를..
[대장동, 진실?] 이재명 TF "윤석열, 후배검사들에 협박 멈춰라" 이재명 열린캠프 TF가 7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향해 "후배 검사들에 대한 정치적 협박을 즉각 멈추라"고 강하게 요구했습니다. 이재명 캠프 TF는 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의 기자회견에서 윤석열 후보는 대장동 수사 관련해 후배 검찰들에 공개적으로 수사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며 협박했다"며 "윤석열은 전직 검찰총장이라는 허명에 기대어 헌법정신을 훼손하는 추악한 짓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강하게 반박했습니다. TF는 "윤석열 후보는 국민의힘 게이트로 알려진 대장동 개발에 대해 '확정된 배임범죄', '이 지사는 공동주범'이라고 생떼를 쓰고, '검찰이 잘못하면 나중에 책임져야 할 것'이라며 검찰 후배들을 대놓고 협박했다"고 했습니다. 이어 "명색이 전직 검찰총장이란 사람이 단지 ..
[안개-운무] 일교차 심한 오늘 멋짐을 선사합니다 오늘 일교차가 엄청 심하네요. 제가 살고있는 일산은 일교차가 심한날 안개가 종종 많이 생깁니다. 아무래도 한강이 옆에 있다보니 아침이면 안개가 장난이 아닙니다. 오늘 아침엔 출근하는데 안개가 많이껴서 조심조심 운전해서 출근했습니다. 물론 해가 뜨면 사라질 모습이지만 아침 7시 사무실에서 찍은 사진 공유할께요. 사진이 멋있으면 좋아요 눌러주세요.
추석명절 잘 보내세요 코로나19로 벌써 2년 생활은 각박해지고. 마음의 여유는 많이 없어졌지만 민족의 명절은 명절인가 봅니다 모두 건강허게 명절 잘 보내시구요 백신접종으로 가족으로 보지도 못하고 병원에서 대기중인 모든 의료진에게 감사드립니다
[코로나의 비극]“원룸 빼 마지막 직원 월급주고 생 마감”…23년차 자영업자의 선택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사태로 경영난과 생활고를 못이겨 결국 극단적인 선택을 한 50대 자영업자의 안타까운 소식이 모두의 가슴을 먹먹하게 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999년 서울 마포에서 맥줏집을 시작으로 식당·일식주점까지 식당 4곳을 운영하던 자영업자 A씨(57)가 지난 7일 자택인 원룸에서 숨진 채 발견됐는데요. 사망 시점은 발견 며칠 전으로 추정됐고, 지인에게 마지막으로 한 연락은 지난달 31일이었다고 합니다. 12일 서울 한강성심병원에서는 A씨의 발인이 있었습니다. 옆에서 20년 동고동락한 김수만(45)씨는 끝내 눈시울을 붉혔습니다. 고인은 1999년 서울 마포에서 맥줏집을 시작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운영하는 가게는 몇 년 사이 식당·일식 주점 등 4곳으로 늘어나고 숯불 바비큐 같은 가게 메..
[거리두기] 완화된 거리두기 소상공인 반응'글쎄' 수도권 식당·카페에 완화된 영업 기준이 적용된 6일 저녁 경기 고양시 일산의 번화가인 라페스타 거리는 인적이 많지 않았다. 일부 고깃집과 주점을 중심으로 좌석을 채운 손님들이 더러 있었으나, 대여섯명씩 모이거나 시끌벅적한 분위기는 찾아보기 힘들었다. 월요일인데다 비까지 추적추적 내리는 탓도 있어 보였지만 상가 업주들은 "4단계가 오랫동안 지속되면서 이제는 손님 구경하기도 힘들다"고 입을 모았다. 이날부터 수도권 지역에서는 거리두기 4단계 지침을 유지하되, 백신 접종자를 포함하면 사적 모임 인원을 6명까지 가능하게 하고, 영업시간 제한도 기존 오후 9시에서 오후 10시로 연장했다. 인근에서 대구탕 전문 식당을 13년째 운영 중인 상공인은 "영업 제한 시간을 고무줄처럼 줄였다 늘였다 하는데, 마치 자영업자들..
[거리두기]한달연장?, 추석 가족모임 완화?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지속함에 따라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 조치가 다시 한번 연장될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다음 주부터 적용될 거리두기 조정안은 기존처럼 2주가 아닌 한 달간 적용될 가능성이 높다는 전망입니다. 1일 중앙사고수습본부에 따르면 의료계 및 경제·사회 분야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자문기구인 '생활방역위원회'(생방위)는 이날 오후 8시부터 2시간 동안 회의를 열어 거리두기 단계 조정과 추석연휴 특별방역대책 등을 논의했는데요. 이날 회의에서는 우선 오는 5일 종료 예정인 현행 거리두기 단계를 한 달 더 연장하는 것으로 의견이 모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수도권에서는 지난 7월 12일부터 8주째 거리두기 체계상 가장 높은 4단계 ..
[코로나 항체] 코로나19 감염되었던 사람, 백신 한번에 충분히 항체 생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던 사람은 두 차례 맞아야 하는 코로나19 백신을 1차 접종하는 것만으로도 바이러스에 대응할 수 있는 충분한 항체가 생긴다는 국내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의료계에 따르면 명지병원 임재균 진단검사의학과 교수는 코로나19에 걸렸다가 회복한 의료진 2명에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후 중화항체 생성 여부와 이상 반응을 추적한 결과를 대한의학회지(JKMS)에 공개했습니다. 연구팀은 코로나19에 걸렸다가 회복한 사람에 백신 접종이 필요한지는 물론이고 접종 시기, 접종 횟수에 대해 합의된 지침이 없다는 점에서 이런 연구를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논문에 따르면 이들 2명은 지난해 4월 코로나19 격리병동 근무 중 확진됐으며, 1명은 무증상이었고 나머지 1명은 열흘..

728x90
반응형